뺏는 게 아니라 나누자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