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은 잘 먹는데 다른 나라는 잘 안 먹는 음식

새우.jpg 한국인은 잘 먹는데 다른 나라는 의외로 잘 안먹는 음식들.jpg

새우


유대인들은 종교적인 이유로 새우를 먹지 않는다. 신학자 라빈 토카이어의 말에 따르면,’하나님께서 그저 새우를 먹지 말라고 하셨기에 먹지 않는 것뿐이다.’고 한다. 하긴 유대인들은 율법 때문에 안먹는게 많다. 그리고 몽골 사람들은 벌레로 인식한다고 한다. 한국에 유학온 몽골 학생이 새우깡을 보고 “벌레가 함유된 과자를 먹는다”며 경악했다는 일화가 있다(…)

장어.jpg 한국인은 잘 먹는데 다른 나라는 의외로 잘 안먹는 음식들.jpg

장어


이슬람교가 국교 혹은 대세인 국가들에서는 ‘비늘 없는 물고기는 먹을 수 없다’ 라는 이슬람 율법 때문에(유대교 율법에서도 마찬가지이다) 돼지고기와 마찬가지로 금기 식품이다. 때문에 이들 국가의 호수나 바다에서는 장어가 넘쳐나는데도 유통이 전혀 또는 거의 안되고 있다. 잡아도 바로 버린다나. 그럼 잡아서 팔면 되지 않느냐? 하겠지만 잡는 것도 금기시되어있다.

해조류.jpg 한국인은 잘 먹는데 다른 나라는 의외로 잘 안먹는 음식들.jpg

미역,김


서양인들은 해초 자체를 잘 안먹는다. 그저 바다속의 기분나쁜 풀 정도로만 인식함.
뉴질랜드에서는 미역이 통제불능 상태로 번식하고 있어서 생태계를 아작내고 있다고 한다. 문제는 뉴질랜드 사람은 미역을 먹을 줄 모른다는거. 그네들이 보기에는 그저 바다의 잡초(seaweed)일 뿐. 

서양사람들은 흐믈흐믈거리는걸 먹을게 못 된다고 보는 듯하다. 문어를 봐도 그렇고…

오징어.jpg 한국인은 잘 먹는데 다른 나라는 의외로 잘 안먹는 음식들.jpg

오징어


오징어는 동양에서는 잘 먹지만 서양에서는 잘 안먹는 종류다. 특히 말린 오징어는 사실상 한국과 일본에서만 먹는다.
남유럽에서는 먹지만 북유럽에서는 안먹는다.
이슬람이나 유태교에서는 아예 교리상 먹지 못하게 되어 있으며 서양에서 그나마 상식하던 곳은 정교회 세력이 강한 지중해 동부 지역. 이탈리아와 스페인은 중세 페스트 창궐기 오징어 먹물이 특효약이란 속설이 퍼지며 먹물 채취를 위해 잡게 되었고 이후 몸 전체를 먹게 되었다. 그리스사람들은 고대부터 이것을 좋아하기로 유명했다. 에게해가 원래 오징어가 많이 사는 바다기도 하거니와 가장 잡기 쉽기 때문에. 훗날 그리스도교에서 음식에 대한 규율이 풀리게 한것도 그리스인들의 식습관과 연관이 있었다고 한다. 유태인들은 비늘없는 생선은 모두 먹지 않았는데, 그리스인들은 먹었으니…

골뱅이.jpg 한국인은 잘 먹는데 다른 나라는 의외로 잘 안먹는 음식들.jpg

골뱅이

 

우리나라는 세계적으로 골뱅이를 즐겨먹는 유일한 나라인데, 전세계 골뱅이 생산량의 80% 이상을 한국에서 소비한다고 하니 말 다했다. 참고로 한국을 넘어 주변 바다를 합쳐도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여 저 멀리 아일랜드 공화국이나 영국에서 골뱅이를 많이 수입해온다고 한다. 그 쪽 사람들은 골뱅이는 아예 먹지 않아서 영화 괴물에서 송강호가 골뱅이를 먹는 걸 보고 신기하게 여기기도 했다.

  likes